축산농가 가축사육현장의 분야별 애로사항 해결을 위해 우리원에서 발간한 축종(한우, 젖소, 돼지, 닭, 조사료, 말)별 백문백답을 쉽게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제목, 작성일, 조회수, 첨부파일, 내용으로 구성된 축종별100문100답(한우) 글 상세입니다.
    제 목 송아지 조기 이유 시 장·단점과 조기 이유를 위한 대용유 및 고형사료 급여 방법은
    작 성 일 2023.06.20 조 회 수 148
    첨부파일

    Ⅲ. 사양-3. 송아지 조기 이유 시 장·단점과 조기 이유를 위한 대용유 및 고형사료 급여 방법은.pdf (594KB) ( 다운횟수 124 )     다운로드     바로보기

    어미 소의 상태가 좋지 않거나 번식성적을 향상시키기 위해 조기에 어미로부터 격리할 때에는 인공포유를 실시해야 하는데 인공포유를 실시하면
    ① 어린 송아지의 설사 발생 억제로 송아지의 폐사율이 감소되고 치료 시 소요되는 노력 및 비용이 절감된다.
    ② 송아지 발육의 균일화가 가능하며 개체관리 철저와 군사관리에 따른 사양관리의 효율화가 가능하다.
    ③ 송아지가 어미로부터 조기에 분리됨으로서 어미의 발정 재귀일수가 단축된다.
    ④ 어미에 대한 효율적인 우군관리가 가능하다는 등 여러 가지 이점이 있다.

    분만 직후 송아지를 격리할 때에는 생후 2~3일간은 필히 초유를 급여하되, 가능하면 초유에서 대용유로의 교체 시기에 대용유와 초유를 1:1로 혼합하여 급여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액상사료로 대용유(공정규격 CP 22% 이상, TDN 75% 이상)를 급여하는 경우 생후 1~2주령에는 대용유 급여량을 1일 400g 이하로 제한하고 2~3주령에는 500g 이하를 급여한다.

    하루 급여량은 규칙적으로 2회 급여가 바람직하고 희석비율은 대개 물 7~9:대용유 1의 비율이고 물에 탈 때에는 42℃ 정도의 따뜻한 물을 사용하여 희석 과정에서 송아지에게 알맞은 온도가 되도록 한다.

    어미로부터 조기에 격리되어 대용유로 사육한 송아지의 대용유 급여 중단은 일반적으로 생후 6주령을 목표로 하지만 주령보다는 주로 고형사료(인공유 및 목건초)의 섭취량에 의존하며 고형사료 섭취량이 1일 700g 이상일 때, 또는 3일간 계속하여 평균 500g을 초과할 때 대용유 급여를 중단할 수 있다.

    액상사료의 이유는 체중이 60~70㎏ 정도를 목표로 하되 생산비 절감을 중시할 때에는 6~7주령에, 그리고 원만한 상태에서 이유하고자 할 경우에는 10주령에 이유할 수 있도록 시기를 조절한다.

    송아지 이유 전후 사양관리상의 주의할 점으로는
    ① 고형사료를 섭취할 때에는 음수량도 증가하므로 항상 깨끗한 물을 충분히 마실 수 있도록 한다.
    ② 이유 후 송아지의 섭취량이 급격히 증가하므로 고형사료를 증량시킨다.
    ③ 인공유 섭취량이 증가함에 따라 연변이 발생하는데 이때는 급여량을 현재 수준으로 유지하고 분의 상태가 정상으로 되면 다시 증량시킨다.
    ④ 인공유로부터 어린 송아지 사료로 교체할 때에는 급격히 교체하지 말고 서서히 하도록 한다.
    ⑤ 어린 송아지 사료 급여량은 조사료의 질에 따라 다르나 조사료원이 볏짚일 경우에는 체중의 2.0% 정도를 상한선으로 해야 한다.


    (한우연구소 / 033-330-0693)
    제 4유형 출처표시 + 상업적 이용금지 + 변경금지
    제 4유형: 출처표시 + 상업적 이용금지 + 변경금지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의 제 4유형[ 출처표시 + 상업적 이용금지 + 변경금지]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열람하신 정보에 대해 만족하십니까?

    해당자료에 답변이 필요하신 경우 의견남기기를 하여주십시요.

    담당자 : 기술지원과  김준[063-238-7207] 갱신주기 : 변경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