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홈 > 축산소식 > 보도자료

우리원에서 언론기관에 제공한 언론보도 자료입니다.

보도자료 글보기입니다.
제 목 돼지 등지방 발달 관여 유전자 조절 인자 찾아
작 성 일 2019-09-30 조 회 45
첨부파일

190925_bodo.pdf (496KB) ( 다운횟수 12 )     다운로드     바로보기

돼지 등지방 발달 관여 유전자 조절 인자 찾아

- 성장단계에 따른 유전자발현 조절 인자 103-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은 돼지 등지방 조직의 성장단계별 유전자 발현을 조절하는 인자를 찾았다.

 양돈산업에서 돼지의 등지방은 육량을 결정하는 중요한 요인이다.

 국립축산과학원은 차세대 염기서열 분석 기술로 돼지 성장단계(10주령, 26주령)별 등지방 조직에서 유전자 발현의 정도를 비교하였다.

 그 결과, 성장단계에 따라 유전자 발현을 조절하는 103종의 인자를 찾았다.

 돼지의 유전자는 약 25,000여 종으로 알려져 있다. 이번에 찾은 인자에 의해 540여 종의 유전자가 조절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 유전자들은 지방합성과 관계되는 기능인 생합성과정 조절, 세포의 신호 전달, 세포 단백질 변형, 질소 화합물 조절을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 이는 해당 인자에 의해 지방조직 발달이 조절되는 것을 의미한다.

 

 농촌진흥청 국립축산과학원 김태헌 동물유전체과장은 돼지의 성장단계나 환경에 따라 유전자 기능을 조절하는 요인을 찾고, 그 체계를 이해하면 돼지의 육량 개선에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며,

 앞으로 돼지 성장에 따른 다양한 영향인자를 밝혀 성장 기작에 대한 정보를 확보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번 연구 결과는 국제 학술지인 유전자(Gene)’ 4월호에 실렸다.

<문의처 : 동물유전체과 최봉환 농업연구사, 063-238-7309>


  • 트위터
  • 페이스북

담당자 : 기획조정과 김광식[063-238-7132]  ㅣ  갱신주기 : 수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