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홈 > 축산소식 > 보도자료

우리원에서 언론기관에 제공한 언론보도 자료입니다.

보도자료 글보기입니다.
제 목 “젖소~ 안개 분무 시설로 더위 이겼소”
작 성 일 2018-07-30 조 회 125
첨부파일

180730_bodo.pdf (347KB) ( 다운횟수 30 )     다운로드>     바로보기

젖소~ 안개 분무 시설로 더위 이겼소

- 내부 온도 35도 낮춰사료통 주변·착유 대기장 효과적 -

 젖소는 더위로 스트레스를 많이 받으면 우유를 덜 생산하게 된다. 이는 농가 경제에 직접적인 영향을 주기 때문에 온도 관리를 잘 하는 것이 중요하다.

 이에 농촌진흥청(청장 라승용)은 젖소가 받는 스트레스 진단법과 안개 분무 활용 방법을 소개했다.

 기온이 높아지면서 젖소의 호흡이 가빠지고 사료 섭취가 줄었다면 스트레스를 받고 있다는 신호다. 심하게 받는 소는 입을 벌리고 숨을 쉬며 침을 흘린다.

 알맞은 온도일 때 1분당 6075회 호흡하지만, 온도와 습도로 계산한 온도·습도지수72이상(보통에서 심함 사이)이면 1분당 호흡이 80회 정도로 높아진다.

 또한, 열을 내보내는 면적을 늘리기 위해 서 있는 소들이 많아진다. 이는 발굽 건강에도 좋지 않기 때문에 앉은 자세로 쉬고 있는 소가 적다면 온도를 점검해 봐야 한다.

 개방형 외양간인 프리스톨우사에서는 쾌적 지수를 확인할 수 있는데, 값이 60% 미만이면 쾌적하지 않다는 의미다.

우상(소가 머무는 자리) 쾌적 지수 = (우상에 누워 있는 소의 수/우상에 있는 소의 수) × 100

 축사 온도를 낮추기 위해서는 안개 분무 시설이 효과적이다.

 지붕 아래 안개 분무를 설치하고 송풍 팬과 함께 켜두면 물이 뿌려지면서 바로 기체로 바뀌고 내부 온도가 35() 낮아진다.

 분무 장치를 사료통 주변에 설치하면 소가 사료통에 머무는 시간이 길어져 사료 먹는 양도 늘릴 수 있으며, 여러 마리가 붙어 있는 착유 대기장에 설치하면 착유 직전의 더위 스트레스도 줄일 수 있다.

 안개 분무를 설치할 때는 뿜어 나오는 안개가 소의 몸이나 사료통에 직접 닿지 않도록 한다. 수분이 소의 몸에 닿아 흐를 정도가 되면 유두가 불어 유방 건강에 좋지 않은 영향을 미칠 수 있다.

 , 안개 분무 시설과 축사 바닥 사이를 충분히 띄우고 송풍 팬을 함께 사용한다.

 농촌진흥청 국립축산과학원 낙농과 박지후 농업연구사는 여름철 젖소의 행동을 관찰하고 안개 분무 시설을 설치해 젖소의 스트레스는 낮추고 생산성은 높여보자.”라고 전했다.

<문의처 : 낙농과 박지후 농업연구사, 041-580-3395>

  • 트위터
  • 페이스북

담당자 : 기획조정과 김광식[063-238-7132]  ㅣ  갱신주기 : 수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