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칭찬합시다

홈 > 민원참여 > 칭찬합시다

직원들이 직무수행 과정이나 민원인으로부터 선행을 하고 칭찬받은 수범사례를 발굴하여 전 직원에게 널리 알려 서로 화합하고 명랑한 직장문화를 만들고 더 나아가 아름다운 사례를 더욱더 확산할 수 있는 계기로 삼고자 합니다.

  •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으며, 공공 I-PIN 또는 실명확인 후 글을 올리실 수 있습니다.
  • [알림]이곳에 제시한 의견은 민원으로 접수되지 않습니다.
  • 민원처리를 원하시는 경우에는 민원센터(민원신청)를 통하여 신청하시기 바랍니다.
칭찬합시다 글보기입니다.
제목 김경훈 계장님을 칭찬합니다...
작 성 자 양재훈 작 성 일 2018-11-18
조 회 수 342
첨부파일 첨부파일이 없습니다.
귀농 2년차입니다.
부모님 건강문제로 정신없이 작년 4월에 내려왔는데 벌써 한해가 갔습니다.
막막한 과수원 일에...부모님 두분은 다 병원에 계시고..어디한군데 도움받을데도 없이
사회에서만 25년을 살다가 돌아온 농촌의 현실은 답답함뿐이었습니다.
그러던차에 주변을 통해서 김경훈계장님을 알게되었고 일년반의 시간동안
진짜 많은 도움을 받았고...
솔직히 공무원 별로 신뢰하지않고 또 공무원이라고하면 업무도 건성으로 한다는 그런 선입견을
가지고 있었는데
김경훈계장님은 와~ 공무원도 이렇게 일하는 분이 있구나...하는 생각이 들 만큼
너무 열성적이셨습니다.
쉬는날도 모르는걸 물어보면 먼 길을 마다않고 찾아와서 지도해주시고 진짜 불철주야 직접 현장으로
움직이시는 모습은 존경스러움을 금치 못할 정도였습니다.
계장님의 연세도 많고 능력도 되시고 저렇게 일에 열심이신데 왜 진급이 안되셨을까를 생각했습니다.
공직이나 사직에서 자기편 챙기기에 피해자가 아닌가 싶습니다.
하지만 내편이던 네편이던 능력과 노력과 성과를 보면 이렇게 계셔선 안될것 같아서
청원에 참여하게 되었습니다.
왜 전국의 사과농업에 종사하는 농민들이 이럴까를 생각하시고 현실을 파악해주시기 바랍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담당자 : 기획조정과 채창규[063-238-7138]  ㅣ  갱신주기 : 변경시

자주찾는 정보

자주찾는 정보

원하시는 메뉴 5개 선택 후 저장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