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홈 > 축산소식 > 보도자료

우리원에서 언론기관에 제공한 언론보도 자료입니다.

보도자료 글보기입니다.
제 목 “풀사료 겨울나기는 눌러주고 물 빼는 것부터”
작 성 일 2018-11-05 조 회 62
첨부파일

181105_bodo.pdf (407KB) ( 다운횟수 10 )     다운로드     바로보기

풀사료 겨울나기는 눌러주고 물 빼는 것부터

- 뿌리 잘 내리고 어는 피해 막아생산량도 15% 늘어 -

 농촌진흥청(청장 라승용)은 이탈리안 라이그라스처럼 겨울을 나는 풀사료는 잘 눌러주고 물이 고여 있지 않도록 관리해 줄 것을 당부했습니다.

 

 풀사료의 뿌리가 땅 속에 제대로 자리 잡도록 눌러주면 겨울철에 마르거나 어는 피해를 막아 생산성을 유지하는 데 도움이 됩니다.

 눌러주기는 트랙터에 롤러(땅다지개)를 부착하는 것이 가장 좋습니다. 이때 트랙터를 너무 빠르게 운행하면 효과가 떨어지므로 천천히 움직이도록 합니다.

 특히, 이탈리안 라이그라스는 뿌리가 땅속 깊이 내려가지 않고 흙 표면에 넓게 퍼져 자라기 때문에 반드시 눌러줘야 합니다.

 겨울나기 전에 눌러주기만 잘해도 풀사료의 생산량을 15% 이상 높일 수 있습니다.

 

 물 빠지는 길(배수로)을 잘 만들어 두면 비가 자주 내려도 풀사료가 제대로 자라지 못하는 것을 막을 수 있습니다.

 논의 피해는 물이 잘 빠지지 않아 발생하는 경우가 많으므로 배수로를 정비해 물이 고이지 않도록 합니다.

 청보리와 호밀은 수분으로 인한 피해(습해)에 약하므로 안전하게 겨울을 나려면 반드시 배수로를 정비해야 합니다.

 

 농촌진흥청 국립축산과학원 초지사료과 김원호 과장은 풀사료를 안정적으로 확보하려면 눌러주기와 배수로 관리로 겨울을 잘 지내는 것이 중요하므로 반드시 실시해 주길 바랍니다.”라고 전했습니다.

<문의처 : 초지사료과 정종성 농업연구사, 041-580-6748>

  • 트위터
  • 페이스북

담당자 : 기획조정과 김광식[063-238-7132]  ㅣ  갱신주기 : 수시